banner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언제 어떻게 변할지 가늠하기는 힘들지만, 마트에서 쇼핑할 때와는 다르게 음식점에서는 그 아꼈던 돈보다 더 쓰게되는 경향이 있게 되더군요. 지인과 마트에 갔다가 돌아오는 길을 다른 곳으로 선택하여 돌아오다가 다리 좀 쉬자고 문닫은 줄 알았던 돈가스가게 앞에 의자가 있길래 앉아서 쉬면서 잠시 있으려니, 문이 벌컥 열리며 그집 주인이 나와서 당황하였으나 그냥 앉아 계시라면서 곁에 자신도 자리잡고 이야기를 털어놓기 시작하였고, 그사이 주변에 그사람과 아는 이들이 때마침 모일 시간이었는지 몇사람이 차츰 오기 시작하였고, 집주인은 그사이 들어 갔고, 한사람이 다시 나와서 또 자기 이야기를 털어놓고 해서 이야기 나누다가 믹스커피를 받아 마시고 이야기를 또 나누고 그러다 저는 다음에 주문 부탁 하려고 하였는데, 지인이 어떻게 그냥 가냐고 직접 포장 주문을 부탁하여 가지고 돌아왔는데, 막상 집에서 먹어보니, 가격은 좀 비싸고 맛은 그냥 그렇고...ㅎㅎ...그냥 넘겨야지요^^* 


  • profile
    두둥탁 2021.01.24 22:51

    얘기를 잘 들어주시는 타입이신가 봐요 ㅎㅎ 경청 잘하는 사람이 대화도 잘한다고 누가 그러던데...

  • profile
    zuro 2021.01.25 22:21

    네...그렇습니다. 경청을 더 하지요^^*

  •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5 08:41

    돈까스 맛은 좀 별로였어도 거기서 대화 나누는 시간을 즐거웠을 거 같아요

  • profile
    zuro 2021.01.25 22:22

    그런대로 좋은 대화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법정스님의 말씀 "함부로 인연을 맺지 마라" 1 file 댕댕냥 2021.01.28 8 2
몸이 힘들면 마음도 힘들다고 몸이 아프니 마음도 약해지는군요. 4 zuro 2021.01.27 7 2
비는 오후에 다 그쳤고, 조금씩 추워질 모양 입니다. 4 zuro 2021.01.26 9 1
무약정 개통 취소 6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6 13 3
1시간 여전에 글을 쓰려고 하였으나 지인이 밤에 반찬을 가져오는 바람에... 4 zuro 2021.01.25 9 1
피쳐폰만 10년 쓰다가 스마트폰으로 바꾸니까 사용하기 너무 어려워요 6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5 22 4
모자라서 주저함과 화끈함은 장소와 주변 환경에 따라 순간적으로 달라서... 4 zuro 2021.01.24 11 2
떡볶이 1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4 10 1
연이틀 장시간 외출로 피로가 몰린데다 허리와 다리가 시큰 거려서... 2 zuro 2021.01.23 6 1
쌓였던 눈이 어느새 거의 다 녹았네요. 2 사돈어택 2021.01.23 3 1
오늘도 어제와 비슷하게 보낸 것 같습니다만, 저의 쇼핑보다는... 4 zuro 2021.01.22 11 2
즐거운 불금 보내세요 ^^ 3 두둥탁 2021.01.22 6 1
허리통증 2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2 12 2
날씨는 좀 흐렸지만, 비가 오질 않아서 안심하고 오후 두시 이전에 나섰는... 2 zuro 2021.01.21 7 1
어쿠, 초저녁?잠으로 졸다가 너무 늦게사 글을 씁니다...ㅋㅋ~~ 2 zuro 2021.01.20 8 2
국밥 한 그릇 3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0 15 2
한번은 부탄가스 사러 갔다가 오고, 또 한번은 우연찮게, 저녁이전에 나갔... 2 zuro 2021.01.19 7 1
떡볶이 김밥 2 쇼팽의푸른노트 2021.01.19 13 1
비싸보이는 마스크 1 쇼팽의푸른노트 2021.01.19 8 1
김밥을 먹지 못하게 된 이유 2 file 와이어리스 2021.01.19 1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