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후에 한의원을 다녀오면서 수술이 끝난 지인에게서 전화가 왔었다가 너무 힘든지 전화가 끊어졌고, 이후 집에 거의 다 올 시간 쯤에 전화가 다시 와서 너무 아프고 힘들다고 와달라고 해서 발길을 돌려 거의 십여분 지나 버스를 타고 지인이 입원한 병원에 갔습니다. 입원실 방문은 몇십년전 이후 처음이고 낯설은 곳이라서 조금은 서툴렀어도 잘 찾아 갔지요. 그런데, 막상 입원실에 들어서니 또 서투른데다 커튼으로 가려져 있어 바로 못찾고 하였지만, 찾아보고 지인 모습을 보니 너무 안스럽더군요. 링겔을 꽂은 모습에 수술한 곳이 너무 아파서 힘들어 하며, 이전에 아팠던 다리까지 더 아프고 하였습니다. 그 와중에도 정신을 차리고, 진료서, 입원확인서를 떼어서 동사무소에 제출해야한다고 하여 제가 원무과에서 그걸 받아왔는데, 서류 2장에 2만3천원이라고 해서 화들짝 하였습니다만, 이건 기본이더군요. 아...그렇지 않아도 돈이 부족한데...암튼, 이후 대화 좀 나누고 다리 조금 주물러 주고 하다가 바로 돌아왔네요. 


  • 쇼팽의푸른노트 2021.01.28 13:13

    수술결과가 잘 나왔으면 좋겠어요

    서류 비용이 생각보다 비싸네요

    동사무소에 잘 제출하셔서 지원을 잘 받으셨으면 좋겠어요

  • profile
    zuro 2021.01.28 21:47

    감사합니다. 지원은 다른 것으로 할 것 같습니다.

  • profile
    아토즈 2021.01.28 14:16

    무탈히 쾌차하셨으면 좋겠네요~

  • profile
    zuro 2021.01.28 21:48

    내일 퇴원 예정인데, 잘 돌아 왔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이번 설 명절은 고향에 안 내려가기로 했습니다. 1 솔로맨 2021.02.10 31 3
날씨가 풀린다는 기분에 오후에 나섰지만, 예상보다 덜 풀려서... 4 zuro 2021.02.09 9 2
요상하였던? 재난지원금 신청, 전화나 문자가 오는 걸로 알고 있었는데... zuro 2021.02.08 9 0
오늘도 초봄바람이 불었던 날인데, 나가지 않고 집콕만... zuro 2021.02.07 11 1
반듯이 누운 자세로 목뒤를 침상끝에 기대고 팔은 바닥에 나란히 고정한 채... zuro 2021.02.06 10 0
아 기다리고 기다리던 나라미는 설날 택배 물량에 더 뒤로 밀려서... 2 zuro 2021.02.05 12 1
춥고 미끄럽다고 해서 나가지 않았으나, 지인은 원거리에 있는 병원에 일찍... zuro 2021.02.04 13 0
오늘 새벽에 내린 눈은... 2 두둥탁 2021.02.04 12 1
오후에 좀 흐렸었지만 밤에 눈이 올거라 예상치 못하였는데, 어느사이 눈이... zuro 2021.02.03 10 1
오후들어 날씨가 부쩍 포근해졌습니다. 1 로옹패딩 2021.02.03 4 1
경기도 2차 재난지원금 신청이 어제부터 시작되었나 봅니다. 2 zuro 2021.02.02 10 1
지인은 후유증으로 오늘 병원에 다녀왔고, 내일도 갈 모양입니다. zuro 2021.02.01 12 0
무슨 일인지? 나라미쌀은 아직 오지않았고, 문화누리카드는 충전되었고... zuro 2021.01.31 5 0
아무 것도 하지 않은 오늘, 외출하지 않아서 더욱 그런 듯한... zuro 2021.01.30 7 0
스마트폰 번호이동 개통 하루도 안돼 실시간 요금이 7천원 넘게 나왔어요 13 쇼팽의푸른노트 2021.01.30 30 2
강추위에 한의원만 다녀오고 그 이후는 푹 쉬어서... 4 zuro 2021.01.29 7 2
오후 1시 정도 외출하여 동사무소에 지인의 진단서, 입원서 등을 전해주었... 4 zuro 2021.01.28 9 2
흰 눈이 펑펑 내리고 있네요~ 1 흥칫뿡 2021.01.28 4 1
법정스님의 말씀 "함부로 인연을 맺지 마라" 1 file 댕댕냥 2021.01.28 8 2
몸이 힘들면 마음도 힘들다고 몸이 아프니 마음도 약해지는군요. 4 zuro 2021.01.27 7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