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2021.03.09 23:11 

다행히 일찍 일어나 아침식사하고 복지관 푸드뱅크에 잘 다녀왔어요^^*

 
profile zuro 
조회 수 9  추천 수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아침에 다른 날처럼 늦잠을 잘까 했으나 일찍 잠이 깨어 식사하고도 두시간 있다가 복지관 푸드뱅크에 가서 소불고기, 돼지갈비, 생취나물, 마스크, 콜라비 등을 챙겨서 오는 길에 전화를 지인에게 하려고 하였더니, 그만 전화가 유효기간?이 다 되었다고 하여 임대폰 통신사에  물어보고, 농협에 들러 5000원 입금하고 집으로 돌아 왔습니다만, 생각지 못한 많은 걸음과 지출과 잠이 덜 깬 피로가 겹쳐서 바로 푹 쉬었다가, 오후에 지인을 집에서 만났고, 시간을 보내다 지인을 보낸 뒤 전기장판용 테잎을 사러 나갔다 돌아와서 전기장판 갈라진 부분들을 테잎으로 붙여 놓았으나 덕지 덕지 하군요. ㅋㅋ~~암튼, 버틸 때까지는 사지 않고 버티렵니다. 아직 이상은 없고, 항상 유의 합니다.


  • profile
    두둥탁 2021.03.10 07:32

    전기장판 화상 입을 수도 있으니 주의하시고 장판위에 담요를 두툼하게 덮길 바랍니다.

  • profile
    zuro 2021.03.10 21:51

    감사합니다. 잘 덮어 놓고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있는 그대로, 주어진 그대로의 모습대로 살자. 1 file 튜닝셀프 2021.03.14 8 1
되면 한다, 안 되면 포기하라, 즐길 수 없으면 피하라 2 튜닝셀프 2021.03.14 7 1
주말 오후, 지인을 집에서 만나 같이 나가 산책하고... zuro 2021.03.13 4 0
카톡 늦게 확인하거나 답장 늦게 보내는 사람 (feat. 안읽씹) 1 두둥탁 2021.03.13 25 1
확실히 봄이 왔고 여름이 다가오는게 느껴지는 하루입니다. 1 넙쭉 2021.03.13 5 1
봄날씨가 시샘하듯 조금은 쌀쌀하였던 오늘... 4 zuro 2021.03.12 10 0
500 1 쇼팽의푸른노트 2021.03.12 9 0
28세 여성의 고독사 2 file 라인지배자 2021.03.12 21 1
봄은 역시나 아낙네들을 유혹하는 나물과 꽃들이 피어나고... 2 zuro 2021.03.11 10 4
[금연일기] 12일차... 실패... 2 공감365 2021.03.11 12 1
흡사 초여름같았던 대낮, 옷을 덜 입고 나올걸 그랬나 싶기도... 6 zuro 2021.03.10 9 3
에일리가 인스타그램에 쓴 글 2 file 투에스 2021.03.10 27 1
다행히 일찍 일어나 아침식사하고 복지관 푸드뱅크에 잘 다녀왔어요^^* 2 zuro 2021.03.09 9 2
[금연일기] 금연 10일차... 1 공감365 2021.03.09 11 2
오후에 한의원 진료를 일찍 마치고 집으로 가려다... zuro 2021.03.08 14 3
출산율 떨어진다고 아기 낳으면 안 되는 이유 file 독도쭈꾸미 2021.03.08 26 1
어제의 피로가 덜 풀려서 잠을 좀 더 자다가 오후 4시 전에 나가 외출하였습니다. 2 zuro 2021.03.07 15 3
[금연일기] 금연 7,8일차입니다. 1 공감365 2021.03.07 2 1
아침부터 집안공사로 시끄러워서 일찍 외출을 하였었습니다. 2 zuro 2021.03.06 9 1
경칩날이어서 그런지 완전히 봄이 왔다고 느낄 정도로... zuro 2021.03.05 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