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2021.03.13 18:46 

카톡 늦게 확인하거나 답장 늦게 보내는 사람 (feat. 안읽씹)

 
조회 수 25  추천 수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런 사람 그냥 걸러야 하겠죠?

 

제 주변에도 이런 사람 꼭 있는데 폰을 반경 1M안에 끼고 사는 요즘 카톡을 바빠서 늦게 확인했다는건 진짜 구라같음...

 

제 경우만 해도 카톡이나 문자 받으면 업무상 아무리 바빠도 '안읽씹'은 하지 않는데 제 지인중 한명이 카톡 안읽씹하는 이유를 '별로 중요하지 않은 사람'이라고 하더군요.

 

이 말 듣고 기분이 참 그렇더군요 ㅋㅋ 

TAG •

  • profile
    zuro 2021.03.13 22:14

    그렇군요. 전 카톡 올 사람도 적어서...


List of Articles
꽃은 꽃대로 벌레는 벌레대로 그저 존재한다. 1 튜닝셀프 2021.03.14 4 2
있는 그대로, 주어진 그대로의 모습대로 살자. 1 file 튜닝셀프 2021.03.14 8 1
되면 한다, 안 되면 포기하라, 즐길 수 없으면 피하라 2 튜닝셀프 2021.03.14 7 1
주말 오후, 지인을 집에서 만나 같이 나가 산책하고... zuro 2021.03.13 4 0
카톡 늦게 확인하거나 답장 늦게 보내는 사람 (feat. 안읽씹) 1 두둥탁 2021.03.13 25 1
확실히 봄이 왔고 여름이 다가오는게 느껴지는 하루입니다. 1 넙쭉 2021.03.13 5 1
봄날씨가 시샘하듯 조금은 쌀쌀하였던 오늘... 4 zuro 2021.03.12 10 0
500 1 쇼팽의푸른노트 2021.03.12 9 0
28세 여성의 고독사 2 file 라인지배자 2021.03.12 21 1
봄은 역시나 아낙네들을 유혹하는 나물과 꽃들이 피어나고... 2 zuro 2021.03.11 10 4
[금연일기] 12일차... 실패... 2 공감365 2021.03.11 12 1
흡사 초여름같았던 대낮, 옷을 덜 입고 나올걸 그랬나 싶기도... 6 zuro 2021.03.10 9 3
에일리가 인스타그램에 쓴 글 2 file 투에스 2021.03.10 27 1
다행히 일찍 일어나 아침식사하고 복지관 푸드뱅크에 잘 다녀왔어요^^* 2 zuro 2021.03.09 9 2
[금연일기] 금연 10일차... 1 공감365 2021.03.09 11 2
오후에 한의원 진료를 일찍 마치고 집으로 가려다... zuro 2021.03.08 14 3
출산율 떨어진다고 아기 낳으면 안 되는 이유 file 독도쭈꾸미 2021.03.08 26 1
어제의 피로가 덜 풀려서 잠을 좀 더 자다가 오후 4시 전에 나가 외출하였습니다. 2 zuro 2021.03.07 15 3
[금연일기] 금연 7,8일차입니다. 1 공감365 2021.03.07 2 1
아침부터 집안공사로 시끄러워서 일찍 외출을 하였었습니다. 2 zuro 2021.03.06 9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