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2021.03.16 23:00 

아침에 푸드뱅크에 잘 다녀왔고, 지인은 병원에 갔다오고나서 나물을 무쳐...

 
profile zuro 
조회 수 16  추천 수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후에 와서 빵하고 요구르트를 전해주고 방에서 함께 소담을 나누다 헤어졌습니다. 푸드뱅크에선 팩우유 5개, 돼지갈비 하나, 마스크 5장, 요구르트 4개, 에비씨주스 하나 그렇게 가져 왔지요. 그런데, 분명 점퍼 안주머니에 넣어 두었던 수급자증명서를 어디서 빠트렸는지 결국 못찾고 푸드뱅크 담당자에게 다음에 전해주기로 하였네요. 담주 동사무소에 들렀다 가야겠어요. 나이들수록 잘 챙겨야 하는데...그러고,  잘 마치는 밤이다라고 보내고 있는 중에  어제 오랜만에 전화를 준 여동생이 혹시나 무슨 일이 있었나 싶었는데 형한테서 전화가 왔었습니다. 어느 순간 별이 되어 떠난 이가 있어 우울한 밤이네요. 그래도 마음을 안정시키며 보냅니다. 여동생은 아닙니다. 내일 여동생에게 위로전화라도 해야겠습니다.


  • profile
    로옹패딩 2021.03.16 23:06

    여동생분의 지인께서 떠나가셨나보네요 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zuro 2021.03.16 23:24

    감사합니다...저도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정상체온 2021.03.18 22:48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zuro 2021.03.18 23:01

    감사합니다. 좋은 곳으로 갔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타인에게 호의나 친절을 베풀 땐 절대 대가를 바라지 말자~ 공감365 2021.03.24 10 0
현금결제 혹은 카드결제 일시불 결제할 때 저만 이런 감정을 느끼나요? file 겨울이야기 2021.03.24 18 2
아침, 조금 늦은 시간에 여유롭게 복지관 푸드뱅크로 갔습니다만... 4 zuro 2021.03.23 13 2
주말 피로가 풀리지 않았었는데, 날씨와는 상관없이... 4 zuro 2021.03.22 11 1
춘분 추위가 오늘 아쉬움을 달래려는 듯 잠시 비가 왔었고, 찬바람도 많이 불어... 2 zuro 2021.03.21 11 2
이번주 로또... 아깝네요 ㅠㅠ 6 file 튜닝셀프 2021.03.21 11 2
최근 층간소음 문제로 이웃과의 불화 5 file 우사인너트 2021.03.21 12 1
인간관계가 어렵고 힘든 이유 1 튜닝셀프 2021.03.20 7 2
오후 일찍 비는 개었으나 불안한 하늘이어서 우산을 가지고 외출하여... 2 zuro 2021.03.20 8 3
오후에 인출기에서 현금을 인출하고 한의원 먼저 들렀다 오는 길에... zuro 2021.03.19 6 1
참, 묘하게도 어제 빨래를 다하고나니, 그와 상관도 없는 화장실 배수구가... zuro 2021.03.18 11 1
드디어 그렇게 소원하던 세탁기를 들여놓고 묵은 빨래하고... 2 zuro 2021.03.17 18 3
아침에 푸드뱅크에 잘 다녀왔고, 지인은 병원에 갔다오고나서 나물을 무쳐... 4 zuro 2021.03.16 16 1
'감성마력'이란 말을 아시나요? 2 file 튜닝셀프 2021.03.16 8 1
3월 보름이 깊어가고 있군요. 오늘도 한의원 진료를 받고 돌아오며... 2 zuro 2021.03.15 8 2
고속도로 휴게소 혹은 휴게소 내 편의점에서는 주류를 판매하지 않습니다. 2 file 튜닝셀프 2021.03.15 10 1
운전면허간소화의 폐해 1 file 튜닝셀프 2021.03.15 11 1
내가 생각하는 꼰대의 정의 튜닝셀프 2021.03.15 8 0
외국인 노동자들이 한국어를 어눌하게 하는 걸 보고 든 느낌... 우사인너트 2021.03.15 7 0
가까운 거리보다는 조금 멀리 나가 산책을 하였고... zuro 2021.03.14 7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