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2021.06.03 17:55 

한의사와 의사에 대한 설문??

 
profile zuro 
조회 수 17  추천 수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의사와 의사에 대해서 설문조사 해볼까요? 

 
예를 들어,무릎 관절에 이상이 생겼을 때 보통은 병원에 갑니다. 병원에 다녀도 차도가 없는 경우, 한의원으로 가는 경우도 있습니다.  여기서 치료비는 둘 다 같다고 가정하고,  진단은  거의 같이 내립니다. 무릎 관절에 물이 찼다고  하며 의사는 주사와 약으로 치료해주며 침 맞으면 안되요라고 하고  한의사는 침 맞으면 조금은 나아질 거라고 합니다.  그런데  그렇게  진단과 치료를 받은  두 사람 중  한사람은  병원에 그렇게 수없이 다녔는데도 나아지지 않아 이제는 한의원만 다닌다고 하고, 또 한사람은  병원만 다니다 한의원  한번 가서  조금 나아졌으나 그때 뿐이여서 다시금 병원에  다닙니다.  두사람의 의견은 같습니다. 꼭 누가 옳다고 단정시키기가 힘들다고요.  그럼, 설문을 해볼까요? 여러분 의견은 어떠신지? 

 

1. 의사를 믿는다. 전문가이기 때문에. 

2. 한의사를 믿는다. 우리의 전통의학이기 때문에

3. 그때 그때 달라서 맘이 끌리는 쪽에 간다. 

4. 둘다 맘에 안든다. 자가치료를 시도해본다. 

5. 민간요법으로 관절에 좋다는 것만 먹어본다.


  • profile
    재시켜알바 2021.06.03 21:50

    전 한의학은 개인적으로 믿음이 가지 않네요. 절개하여 치료하는 수술같은 경우는 효과나 시술과정이 확실히 드러나서 믿음이 가지만, 그 외의 간단한 시술이나 치료는 둘다 좀 그렇네요. 증상이 심하지 않는다는 가정하에 전 5번에 한표 ㅎ

  • profile
    zuro 2021.06.03 22:31

    한의학은 증상 완화, 의학은 증상 치료 쪽으로 보긴 한데, 5번을 고르셨네요 ^^* 

  • profile
    솔로맨 2021.06.04 00:02

    아무래도 의사를 믿어야겠죠~

  • profile
    zuro 2021.06.04 00:18

    의사에게 먼저 믿음이 가긴 합니다.


List of Articles
땡볕이 아닌 것은 좋은데, 조금은 꿉꿉한 날씨가 밤까지 이어지네요. new zuro 2021.06.14 10 1
묵은 전기장판 버리고, 새로운 깔개나 하나 살까 하고 있었는데... zuro 2021.06.13 10 0
날은 뜨겁고, 컨디션은 별로고 그래서 가까운 도시공원에 갔으나 zuro 2021.06.12 18 1
요즘 뉴스같은 공영방송을 보다보면 '어르신'이라는 단어를 많이 접하... 2 테트리스킹 짱! 2021.06.12 17 5
하늘이 심상치 않아서 오후에 우산을 챙겨서 나갔었지만, 비는 오지 않았고... 2 zuro 2021.06.11 19 1
아침엔 복지관 푸드뱅크에 다녀왔고, 오후는 천변공원에 다녀오면서... zuro 2021.06.10 14 0
혹시나 하여서 한의원만 다녀오고 푹 쉬었습니다. 2 zuro 2021.06.09 20 2
아침 10시 반 넘어 코로나 예방 백신 주사를 맞으러 갔습니다. 4 zuro 2021.06.08 12 2
요즘 날씨가 모기 번식하기 참 딱 좋은 날씨네요. 2 zuro 2021.06.07 11 0
스트레칭으로 괜찮아졌는지 오늘은 어제보다 더 많이 걸었습니다. zuro 2021.06.06 6 0
어제 저녁 늦게 돌아다닌 게 안 좋았는지, 초저녁 잠과 밤잠, 낮잠까지 잤어도 2 zuro 2021.06.05 14 1
배 속에 들어가면 다 똑같은 음식 1 튜닝셀프 2021.06.05 8 1
직장에서 점심 먹을 때 극혐 유형 1 흥칫뿡 2021.06.04 27 4
오전 중엔 비가 오지 않길래 기상대 예보가 틀렸나 싶었는데... 2 zuro 2021.06.03 10 1
한의사와 의사에 대한 설문?? 4 zuro 2021.06.03 17 3
뜨거웠던 대낮이 지나고, 그래도 조금은 시원한 밤이 찾아오고... zuro 2021.06.02 13 0
아침에 복지관 푸드뱅크에 갔었는데, 오랜만에 고기가 있었습니다. zuro 2021.06.01 15 0
마치 테트리스 게임하듯이 주워온 너댓개 나무판자들을 끼워 맞추고 zuro 2021.05.31 10 0
해질 무렵에 비가 내리기 시작해서 참 다행입니다 ^^* zuro 2021.05.30 12 1
90년대생의 쓸쓸한 죽음 2 file 테트리스킹 짱! 2021.05.30 27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