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2021.06.04 12:47 

직장에서 점심 먹을 때 극혐 유형

 
조회 수 27  추천 수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개인적으로 직장에서 점심 먹을 때 극혐인 사람(특히 상사)은

 

1. 식사 도중 코 푸는 사람 - 다 먹고 풀어도 되는데 꼭 남들 맛있게 먹고 있는데 코 품;;

 

2. 순삭하는 사람 - 누가 뺏어먹는 것도 아닌데 다른 직원들 한창 먹고 있는데 혼자 겁나게 빨리 먹고 나서 천천히 먹으라고 배려(?)의 말 건네는 사람... 

 

3. 식사 도중 업무 얘기 꺼내는 사람 - 점심식사 후에 해도 될 얘기를 굳이 꺼내는 사람... 할 말이 그렇게도 없으면 그냥 조용히 먹기나 했으면 좋겠음~

 

4. 음식 맛에 대해 투정하는 사람 - 일부러 식당 주인 들리게끔 음식 맛이 별루네, 짜네, 싱겁네 하는 사람... 괜히 내가 불편해짐;;

 

5. 타인의 취향에 대해 왈가왈가 하기 - 누구나 안 먹거나 못 먹는 음식은 있게 마련인데 "그걸 왜 안 먹냐", "식성 까다롭네" 등 오지랖 부리는 사람

TAG •

  • 잘생긴쿠 2021.06.05 18:35

    개인적으로 젤 극혐인건 밥 먹을 때 업무 얘기 꺼내는 상사... 점심시간도 근무의 연장???


List of Articles
땡볕이 아닌 것은 좋은데, 조금은 꿉꿉한 날씨가 밤까지 이어지네요. new zuro 2021.06.14 10 1
묵은 전기장판 버리고, 새로운 깔개나 하나 살까 하고 있었는데... zuro 2021.06.13 10 0
날은 뜨겁고, 컨디션은 별로고 그래서 가까운 도시공원에 갔으나 zuro 2021.06.12 18 1
요즘 뉴스같은 공영방송을 보다보면 '어르신'이라는 단어를 많이 접하... 2 테트리스킹 짱! 2021.06.12 17 5
하늘이 심상치 않아서 오후에 우산을 챙겨서 나갔었지만, 비는 오지 않았고... 2 zuro 2021.06.11 19 1
아침엔 복지관 푸드뱅크에 다녀왔고, 오후는 천변공원에 다녀오면서... zuro 2021.06.10 14 0
혹시나 하여서 한의원만 다녀오고 푹 쉬었습니다. 2 zuro 2021.06.09 20 2
아침 10시 반 넘어 코로나 예방 백신 주사를 맞으러 갔습니다. 4 zuro 2021.06.08 12 2
요즘 날씨가 모기 번식하기 참 딱 좋은 날씨네요. 2 zuro 2021.06.07 11 0
스트레칭으로 괜찮아졌는지 오늘은 어제보다 더 많이 걸었습니다. zuro 2021.06.06 6 0
어제 저녁 늦게 돌아다닌 게 안 좋았는지, 초저녁 잠과 밤잠, 낮잠까지 잤어도 2 zuro 2021.06.05 14 1
배 속에 들어가면 다 똑같은 음식 1 튜닝셀프 2021.06.05 8 1
직장에서 점심 먹을 때 극혐 유형 1 흥칫뿡 2021.06.04 27 4
오전 중엔 비가 오지 않길래 기상대 예보가 틀렸나 싶었는데... 2 zuro 2021.06.03 10 1
한의사와 의사에 대한 설문?? 4 zuro 2021.06.03 17 3
뜨거웠던 대낮이 지나고, 그래도 조금은 시원한 밤이 찾아오고... zuro 2021.06.02 13 0
아침에 복지관 푸드뱅크에 갔었는데, 오랜만에 고기가 있었습니다. zuro 2021.06.01 15 0
마치 테트리스 게임하듯이 주워온 너댓개 나무판자들을 끼워 맞추고 zuro 2021.05.31 10 0
해질 무렵에 비가 내리기 시작해서 참 다행입니다 ^^* zuro 2021.05.30 12 1
90년대생의 쓸쓸한 죽음 2 file 테트리스킹 짱! 2021.05.30 27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