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2021.07.15 23:29 

오후에 병원에 갈때도 병원에서 나올 때도 괜찮았던 날씨가...

 
profile zuro 
조회 수 21  추천 수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흐려졌었으나 비가 내리지 않길래 집에 까지는 무사히 가겠구나 하였었는데, 착각이었습니다. 시간 여유가 있어 나온 김에 시장으로 들어섰고, 그 잠시 후부터 하늘을 잡아먹을 듯 요란스레 천둥과 번개가 치더니 장대비가 엄청나게 쏟아지고, 바람도 불어 우산이 필요없을 정도여서 감히 시장 밖을 못나가고 시장 지붕위로도 세찬 비가 뚫고 들어와 괜한 간섭이 없는 매장에 들어가 비를 피하고 있었는데, 거의 한시간이 넘어도  순간 천둥과 비는 멈추질 않았었네요. 그렇게 한시간 반 쯤 지났을까? 그대쯤에 우산을 1회용이라도 사갈까? 하다가 비가 조금이라도 덜 올 순간에 얼굴과 머리만 긴 손수건으로 가리고 모자쓰고 집으로 돌아오는 걸 맘을 먹었습니다. 비는 집에 오는 내내 멈추질 않았지만, 그나마 다행히도 장대비는 줄어들고,천둥소리도 잦아 들어서 다행이었어요. 상체는 물에 빠진 생쥐 꼴?이었지만, 하체와 신발이 많이 젖지 않은 것도 행운이라고 할까요? ㅋ~~내일은 잘 대비하고 나가야겟습니다. 지인은 제 전화기가 꺼져 있어 무슨 일이 있나하고  조금 전에 왔었다 갔네요. 충전 중이었는데, 꺼졌나 봅니다. 그래도 비 왔었다고 밤은 좀 낫네요 ^^* 


  • profile
    솔로맨 2021.07.15 23:39

    장대비가 부럽습니다... 여긴 완전 찝니다 ㅠ

  • profile
    zuro 2021.07.16 21:30

    어제 비 안온 곳도 있었군요. 오늘도 찌는 날씨인데...


List of Articles
공지 리뷰 게시판을 신설했습니다. file 튜닝셀프 2021.07.10 79 2
대서였던 오늘, 뜨거운 햇살도 햇살이지만, 오존 농도가 더 심해져... 2 zuro 2021.07.22 15 0
중복이라고 더 강렬해진 햇볕에 타는 듯한 피부의 따가움에... 2 zuro 2021.07.21 15 0
오늘도 역시나 햇볕이 쨍쨍 내리쬐었던 오후 일찍 외출하여... 6 zuro 2021.07.20 28 3
빚 6천만원을 막노동으로 갚은 어머니 1 file 정상체온 2021.07.20 22 3
오후에 한의원 가려는데, 마치 비가 올 것처럼 하늘이 흐렸졌었지만... zuro 2021.07.19 12 0
더우면 그냥 바깥을 안나오면 됨 2 다크히어로 2021.07.19 12 2
요즘같이 더운 날 남자들도 양산(파라솔)을 많이 쓰고 다니더군요. 1 파이온 2021.07.19 25 2
내일 하루종일 비가 온다고 하던데, 정말 비가 올런지??... zuro 2021.07.18 11 0
뜨거운 낮과 밤, 결국 에어컨을 켰다가 끄고 다시 켜고... 2 zuro 2021.07.17 20 2
저녁무렵에 바람이 불어서 혹여나 비올까 하였지만... zuro 2021.07.16 18 1
오후에 병원에 갈때도 병원에서 나올 때도 괜찮았던 날씨가... 2 zuro 2021.07.15 21 0
내일부터 비소식이 있군요. 모레도 그러하고... zuro 2021.07.14 21 1
아침 일찍 복지관 푸드뱅크에 갔더니, 너무 일찍 오셨다고 하더군요. 9 zuro 2021.07.13 45 0
비대면 낚시하는 방법!!!! 1 file 라이츄 2021.07.13 16 1
사실 솔로탈출은 쉽지만 file 라이츄 2021.07.13 19 1
정말이지 삶이 허무하네요 2 라이츄 2021.07.13 19 2
밤이 다 이윽한 시간인데, 대낮 열기는 식질 않는군요. 2 zuro 2021.07.12 28 3
글리젠 5지게 없네유 1 카타리나 2021.07.12 16 0
4단계 찍고도 진전이 없으면 1 카타리나 2021.07.12 15 0
초복이었던 오늘보다 내일이 더 덥다고 하네요. 9 zuro 2021.07.11 26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