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산울림의 노래, 청춘. 언젠가 가겠지 푸르른 이청춘, 지고 또 피는 꽃잎처럼 달밝은 밤이면 창가에 흐르는 내 젊은 연가가 구슬퍼 ~~가 듣고 싶네요...참, 연말이면  알았던 모두가 그립습니다^^* 

 

#산울림 #푸르른이청춘 #노래 #청춘 #창가 #연가 #피는꽃잎 #모두

 

「솔로타운 - 대한민국 대표 솔로 커뮤니티이며 소모임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